• 최종편집 2020-11-24(화)
 

사진1. 수해피해 복구 일손돕기.JPG

[투데이포스트 임도현 기자] NH농협생명 홍재은 대표이사 및 임직원 40여명이 지난 12일 수해피해 복구를 위해 경기

도 안성 일죽면 일대 인삼, 메론 농가를 찾았다고 밝혔다. 

 

폭우로 잠긴 인삼밭 인삼캐기 및 메론농가 비닐하우스 시설 복구 등 폭염속에서도 피해복구 작업에 동참했다.

한편 NH농협생명은 금번 수해피해 지원을 위해 ▲대출 이자납입 12개월 유예 ▲대출 할부상환금 12개월 유예 ▲보험료 납입 최대 7개월 유예 ▲보험계약 부활 연체이자 최대 7개월 면제 등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한다.

NH농협생명 홍재은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여파에 수해 피해까지 겹쳐 농업인이 얼마나 힘든 상황인지 깊이 공감한다”며 “앞으로도 긴급하게 일손이 필요한 농민들의 피해복구 및 생활안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35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NH농협생명 임직원, 폭염속 수해피해 복구 일손돕기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투데이포스트, 투데이, 포스트, 경제, 뉴스, 인터넷늇스, 일간투데이, todaypost, today, po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