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6(금)
 
[투데이포스트 임도현 기자]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건축산업의 디지털화 지원을 위해 12월 23일 '공동주택 BIM지원센터' 개소와 함께 '2020 건축 BIM 어워드' 시상식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에는 국토교통부 김상문 건축정책관, LH 권혁례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공동주택 BIM지원센터'는 ‘21년부터 LH 공동주택 사업에 참여하는 설계·시공사를 대상으로 연중 BIM교육을 시행하고(약 1천 명/년), BIM 추진기반이 부족한 중소 설계·시공사를 대상으로 BIM 컨설팅 및 데이터베이스 무료 개방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향후에는 사회초년생, 재취업자 등을 대상으로 교육기회를 확대하여 BIM 인력양성과 저변확대에도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처음으로 개최된 '2020 건축 BIM 어워드'는 BIM 활용 우수사례를 선정하여 BIM 관련 기술과 성과를 공유하고 건축분야에서의 BIM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개최하였다.

LH 공모지구사업에 참여한 BIM 활용 기업을 대상으로 설계부문과 시공부문으로 나누어 각 부문별 대상(국토부 장관상), 최우수상(LH 사장상) 사례를 선정하였다.

설계부문에서는 BIM환경구축 및 확산활동 및 설계/디자인 활용 수준에 높은 평가를 받은 ㈜DA그룹엔지니어링종합건축사사무소가 양산사송 A1블록 공모사업으로 영예의 대상을,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가 양주회천 A17블록 공모사업으로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하였다.

시공부문에서는 설계정합성 검토 및 시공계획/시공검측, 공정/물량 활용 수준에 높은 평가를 받은 ㈜GS건설이 시흥은계 S4블록 공모사업으로 영예의 대상을, ㈜계룡건설산업이 의정부고산 S3블록 공모사업으로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하였다.

대상 수상업체에게는 국토부 장관상 상장과 상금 3백만원이 부여되고, 향후 현상설계공모 및 시공책임형CM 입찰에 참여하는 경우 평가 가산점이 부과된다.

공동주택 BIM 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한 국토교통부 김상문 건축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과 함께 건축분야에도 BIM을 기반으로 한 디지털산업이 주목받고 있으며, 앞으로 공공뿐만 아니라 민간부문에서도 BIM 이용이 점차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국토교통부는 12월 말에 발표될 건축BIM로드맵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미래 건축의 디지털 산업 기반 마련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하는 등 건축분야 BIM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40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3일 '공동주택 BIM 지원센터'개소…BIM 지원기반 확대 기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투데이포스트, 투데이, 포스트, 경제, 뉴스, 인터넷늇스, 일간투데이, todaypost, today, po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