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금)
 
AKR20210802011500001_01_i_P4.jpg
사진출처=연합뉴스

 

[투데이포스트 한지은 기자] 지난달 27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법안심사소위에서 표결 처리된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두고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국민 절반 이상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30일 전국 18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언론중재법 개정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허위·조작 보도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제를 찬성한다는 응답이 56.5%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매우 찬성한다'가 38.9%, '어느 정도 찬성한다'는 17.6%였다.


반대는 35.5%로, '매우 반대한다'는 20.0%, '어느 정도 반대한다'는 15.4%였다. 


지지 정당별로 살펴봤을 때에는 민주당 지지층 83.1%가 찬성했으며, 국민의힘 지지층의 경우 60.9%가 반대했다.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진행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4.4%포인트다.


한편, 언론중재법 개정안은 일명 '가짜뉴스'에 대해 최대 5배의 징벌적 손해배상을 적용하는 법안으로, 조만간 전체회의 의결을 앞두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60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징벌적 손해배상' 언론법 개정, 국민 절반 이상이 '찬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투데이포스트, 투데이, 포스트, 경제, 뉴스, 인터넷늇스, 일간투데이, todaypost, today, post, news